메카리포트 > 메카리포트
  • 엔씨소프트 신작 MXM, 중국 서비스 텐센트와 계약
  • 게임메카 이찬중 기자 입력 2016-03-17 14:14:21

  • ▲ '텐센트 UP 2015' 현장 사진 (사진제공: 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가 텐센트와 자사의 온라인 신작 ‘MXM’ 중국 서비스 계약을 체결했다.

    텐센트는 지난 30일(월) 중국 베이징 국제회의센터에서 열린 신작발표회 ‘텐센트 UP 2015’에서 ‘MXM’ 현지 서비스를 공식 발표했다. ‘MXM’ 중국 서비스 명은 ‘전직대사(全职大师)’며, 올해 5월 중국에서 첫 테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발표회에는 ‘MXM’ 개발을 총괄하는 엔씨소프트 김형진 상무가 참석해, 현지 미디어에게 게임을 직접 소개했다. 이어, 텐센트 게임사업부의 세이지 황(Sage Huang) 부사장이 현지 서비스 계획을 설명했다.

    엔씨소프트 김형진 상무는 “’MXM’은 혁신적인 전투와 무궁한 가능성을 담은 게임”이라고 소개하며, “중국 온라인 게임 역사의 새로운 한 페이지를 열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엔씨소프트와 텐센트는 이번 계약으로 온라인 및 모바일게임 부분에서 협력을 더욱 강화한다. 텐센트는 ‘MXM’ 이전에도 엔씨소프트의 온라인 게임 ‘블레이드앤소울’을 중국에서 출시한 바 있다. 당시 최대 동시접속자 150만 명을 넘어서는 성과를 거두었다.

    'MXM'은 완성도 높은 스피디한 전투, 시원한 타격감, 새로운 전투방식인 태그(Tag) 시스템이 특징인 슈팅 액션게임이다. 플레이어는 총 16종의 '마스터', 3가지 PvP 모드, 5가지 PvE 테마, 3가지 미니게임(달리기, 탄막 피하기, 줄넘기) 등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게임정보
커뮤니티
멀티미디어
SPONSORED